'초콜릿'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8.28 바다 다방, STARBUCKS

 

                                     http://www.kma.go.kr/weather/images/satellite_basic02.jsp



지금 창밖은 온통 비바람이다. 희끗한 이면을 드러내며 Bolaven을 경고하는 숲의 요동이 풍랑을 떠올리게 한다. 바다에서 태어난 태풍과 뭍에서 자라난 인간이 만날 때, 서로는 모든 것을 건다. 전자는 소멸을, 후자는 생명을...
폭풍우처럼 지나간 전설을 추억하는 곳이 도시 안에 있다. Starbucks는 무변대해가 주는 고독과 긴장을 벗삼아 영민한 백경과 사투하는 남자들의 이야기 Moby Dick에서 유래한다. 다큐멘터리 사진과 같은 선 굵은 장면들을 각인시키던 포경선 Pequod호의 일등 항해사로서, 커피를 통해 시간과 공간을 확장하는 인물이 Starbuck이다.
오가는 이들을 끌어모을 매력적인 이미지의 차용이 성쇠를 결정짓는 기호품 기업에 있어 보편성과 중의성을 지니는 캐릭터는 필수 아이템이다. 누군가에겐 부치기도 하고, 누군가에겐 넘치기도 하는 대인(對人) 자기장을 매력이라 한다면, 브랜드 가치는 대금(對金) 자기장이며 경쟁력이다. 그런 의미에서 Starbucks의 Starbuck은 기업 정체성 구축을 위한 탁월한 선택이다.   
Starbucks의 로고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바다의 요정 Siren을 형상화한 것으로, 상반신은 여자, 하반신은 새의 모습을 하고 있다. 감미로운 목소리로 뱃사람들의 영혼을 빼앗는 악령, 즉 험난한 여정을 이겨낸 커피 무역상들의 항해 전통을 상징한다. 초기 로고에는 별 문양이 없었으나, 후에 추가된 것으로 보아 소비자들에게 기억되기 위한 장치로 사용된 것으로 보인다.
2011년 11월 22일자 뉴욕타임즈는 맨해튼 6번가와 45번가의 Starbucks가 관리 편의를 위하여 매장 내 화장실을 직원 전용으로 전환했다는 사실과 이에 따른 시민들의 반발을 보도했다.[각주:1] 이틀 뒤 이 기사를 옮긴 국내 모 일간지에서는 Starbucks를 '별'다방이라 불렀다. 기자의 익살이었겠지만, Starbucks는 대양을 향수하는 '바다'다방이다.       

 

 

 

Starbucks logo coin tin set

 


필자는 커피를 즐기지 않는다. 스타벅스에는 초콜릿 사러 가끔 간다. 동그란 양철 깡통이 맘에 들어 구입한다.




 

  1. 뉴욕에는 공영 화장실이 다섯 곳 뿐이라니 기사화 될 만하다. [본문으로]

'별표 원고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숨은 별 찾기, 두 번째  (0) 2012.11.05
La Luna  (0) 2012.09.29
바다 다방, STARBUCKS  (0) 2012.08.28
불을 끄고 별을 켜다  (0) 2012.08.22
Adam Steltzner  (2) 2012.08.15
대전시민천문대와 연금술  (0) 2012.08.14
Posted by 삼각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