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저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1.27 서양 우주인과 동양 우주인 1

 

 

http://en.wikipedia.org/wiki/Pham_Tuan

 

 

 

 

 요즘 모으고 있는 레고 피규어가 있다. 디오라마 촬영을 하고자 튜브 우주인을 예닐곱 개 사려 했는데 단 한 개를 구한 후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같은 모델을 찾을 수 없어 방향을 바꾸었다. 그사이 네 해가 흘러 부득이 장기 프로젝트가 되고 말았다. 하지만, 아이디어를 가다듬는 데에는 한동안 묵히는 것도 좋을 때가 있다. 천천히 하다 보면 좋은 갈래를 찾게 되거나 새로운 생각이 떠오르곤 하므로 필자가 즐겨 쓰는 방법이기도 하다.   

 비닐에서 플라스틱으로 소재와 모양은 달라졌으나 마찬가지로 우주인들이기에 한 가지 궁금증이 생겨났다. 인류 최초의 우주인은 유리 가가린, 최초로 달에 내린 우주인은 닐 암스트롱, 첫 우주 관광객은 데니스 티토로 모두 서양인들이다. 그렇다면 동양에서는 어느 나라의 누가 처음으로 우주에 나갔을까? 43년 전인 1970년, 일본과 중국이 앞서거니 뒤서거니 국산 로켓으로 인공위성을 궤도에 올렸으니 두 나라 중 하나일 것으로 추측하며 검색해 보았다. 위키피디아에 Pham Tuan이라는 낯선 이름이 나왔다. 베트남 공군 장교였던 그는 1980년 7월에 소유즈를 탔다. 베트남에 우주 개발 의지가 있었던 건 아니었겠지만 베트남을 다시 보게 하는 사실이 아닐 수 없다. 

 국가 브랜드라는 무형의 자산에 우주 탐험 역사가 주는 영향력은 실로 크다. 조잡함을 상징하는 '중국산'의 이미지가 선저우 로켓 하나로 얼마나 씻겨졌는지를 보면 분명해진다. 우리끼리조차 말이 많은 나로호지만, 이를 통해 세 번씩이나 보여 준 대한민국의 의지는 훗날 더 큰 빛으로 이 땅을 비추리라 믿는다.         

 

 

 

 

 

      

Posted by 삼각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